Older Americans Month (영어) 기간에 딱 맞추어, 하나의 새로운 연구가 상대적으로 나이든 성인들도 더 젊은 층만큼 스마트 폰에 시간을 소비한다는 것을 밝혔습니다. 반면에 별도의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젊은 성인들 특히 젊은 남성들이 그들보다 더 나이든 성인들보다 전화 사기에 더 잘 걸린다고 합니다.

5월 6일에 게재된 Forbes.com (영어) 의 포스트에서, 작가 Nicole Fisher는 "베이비 부머들" (1946에서 1964사이에 태어난 세대)사이에서 그리고 “밀레니얼스”(1981에서 1995년 사이에 태어난 세대) 사이에서 각각의 스마트폰 사용에 관한 최근 연구를 조사하였습니다. 두 세대 모두 매일 약 5시간씩 스마트폰을 사용하였는데, 문자메시지 전송과 이메일 전송 같은 부분에서 어느 정도 다른 사용 패턴의 차이를 보였습니다.

전화 사기 회피에 있어서, 베이비 부머들은 그 젊은 세대보다 더 영리한 것으로 보입니다. (영어) 별도의 Harris 여론조사 (영어) 가 앱 개발회사 True Caller에서 그 한 두 주전에 공표되었는데, 18에서 34세 사이의 남성이 “ 전화 사기에 피해자가 되어 돈을 잃게 될 확률이 가장 높을”것으로 인식되었으며, 반면에 64세 이상의 더 나이든 미국인들은 대체로 그러한 사기에 걸릴 확률이 가장 낮은 것으로 밝혀졌습니다.

노년의 미국인들에게는 고무적인 뉴스이기는 하지만 사기범들이 단념할 거라고는 기대하지 마십시오. 사기범들은 수 많은 방법으로 돈과 사기를 목적으로 판매될 수 있는 가치 있는 개인정보를 훔치고자 하는 사기 계획에 이러한 그리고 기타 인구통계자료를 겨냥하고 있습니다.

여기에 대응하도록 다음과 같은 자료를 마련해 두었습니다:

 

 

   

 

 

Updated: 
Tuesday, May 21, 2019